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산자부, 연내 대형 컨테이너선 7척 투입
최근 해상 물류 운임비가 지속적 상승세로 선복 부족
국적선사와 협력하며 우리 수출 든든히 뒷받침할 계획
 
울산광역매일   기사입력  2024/06/16 [17:28]

최근 해상 물류 운임비가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어 선복 부족에 대비해 연내 대형 신조 컨테이너선 7척을 주요 노선에 배치한다. 

 

물동량 수요가 높은 미국과 중동 일대에는 임시 선박 3척이 긴급 투입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4일 경제관계차관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해상운임 상승에 따른 수출입물류 영향 및 대응방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선복 부족 시에 대비해 국적선사 HMM을 통해 다음 달 안에 미국 동서안과 중동 지역에 임시선박을 투입한다. 

 

총 9천TEU 3척 규모다. 하반기 중에는 총 7만TEU규모의 대형 신조 컨테이너선도 주요 노선에 배치할 계획이다.

 

1천685TEU 규모의 중소·중견기업 전용 선복 공급을 추진하는 등 국적선사와 협력하며 우리 수출을 든든히 뒷받침할 계획이다.

 

수출기업 운임비 부담을 줄이고 유동성 지원에도 나선다. 물류비 지원이 가능한 수출 바우처 하반기 지원분 202억원을 조기에 집행한다. 

 

향후 운임비 상승 추이를 고려해 필요 시 추가 물류비 지원방안도 검토한다.

 

대금결제 지연 등에 대비해 수출신용보증의 보증한도를 우대하고 보험금 신속 지급 등 지원대상과 시행시기도 확대한다. 

 

부산항 신항 인근 부지에 시중 대비 저렴한 요금 수준의 컨테이너 공용장치장 규모도 700TEU를 추가한다.

 

동향을 모니터링하며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수출입 물류 비상대응반을 지속적으로 운영한다. 

 

수출비상 대책반을 중심으로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무역협회를 통해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운임비 상승세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관계부처와 협업하며 국적선사 전용선복을 신속하고 차질없이 지원하겠다"며 "물류리스크를 적기에 대응하며 강건한 수출 호조세가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6 [17:28]   ⓒ 울산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https://www.lotteshopping.com/store/main?cstrCd=0015
울산공항 https://www.airport.co.kr/ulsan/
울산광역시 교육청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http://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https://www.kcg.go.kr/ulsancgs/main.do
울주군청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https://www.ehyundai.com/newPortal/DP/DP000000_V.do?branchCd=B00129000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