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제재 대비 석유 사전 비축령…中기업에 수입 물량 확대 요구
 
편집부
 

 북한은 이미 휘발유 등 석유 정제품의 비축명령을 내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석유수출 제재에 대응한 준비에 돌입했다고 요미우리 신문이 13일 보도했다.


신문은 중북관계 소식통를 인용해 북한 김정은 정권이  벌써 휘발유의 비축령을 발령하고 시장 유통을 제한했다고 전했다. 내부자료로는 북한은 또한 지난달부터 휘발유 등 석유 정제품의 수출 물량을 늘려달라고 중국기업에 요구했다고 한다.


모두 6번째 핵실험 강행을 앞두고 석유금수를 비롯한 유엔 안보리의 추가제재를 염두에 두고 이런 조치를 내렸다. 실제로 안보리에서 11일 대북 석유수출을 제한하는 제재 결의가 만장일치로 채택함에 따라 북한의 관련 우려가 현실화했다고 신문은 지적했다.


내부자료는 북한에서 외국투자를 관할하는 대외경제성이 8월에 작성한 것이다. 자료에 따르면 대외경제성은  중북이 공동의 은행계좌를 개설하는 `자금 담보 방식`을 중국 측에 제안하기도 했다.

 

이는 북한 측의 대금 미지급을 우려하는 중국을 의식한 것으로 미리 자금을 공동계좌에 이체하고서 중국이 보낸 물량이 북한에 도착하면 인출하는 결제 형태이다.


북한은 연간 150만~200만t의 원유 및 석유제품을 수입하고 있다. 이중 90%는 중국에 의존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7/09/13 [13:36]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연재소개

더보기

`노인 연령기준` 조정 신중히 접근해야 / 이창형 논설위원 KDI 경제전문가 자문위원
가짜 한방정력제 판매한 40대 '집유' / 김홍영 기자
일본산 중고 모터보트 등 불법 수입업자 적발 / 황상동 기자
“관광버스 갑질 실태조사 선행돼야” / 정종식 기자
울주군수, 남부노인복지관 급식 봉사 / 편집부
성안동, 성안옛길 걷기대회 개최 / 편집부
제21회 울산시협회장기 태권도 대회 개최 / 허종학 기자
학교 차양막 '불법 건축물' 논란 / 허종학 기자
뜨거운 중국 광군제…하루 매출 24조원 / 최재영 울산과학대 특임교수
남구 나눔밥상봉사회, 30주년 기념행사 실시 / 김홍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