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미국 `우라늄 농축 전면 중단` 요구 일축
 
편집부
 

 이란 정부는 우라늄 농축 활동을 전면 중단하라는 미국의 요구를 일축했다고 타스님 통신이 지난 23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이란 원자력청(AEOI) 수장 알리 아크바르 살레히 청장은 전날 노르웨이에서 열린 오슬로 포럼에 참석하던 도중 기자들을 만나 미국의 요구가 지난 잘못을 되풀이하는 것이라고 반박하며 비난했다.


살레히 청장은 미국을 비롯한 6대 강대국과 이란 핵협상이 미국의 `우라늄 농축 전면 중단` 입장 포기로 인해 비로소 2015년 타결을 보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란과 국제사회가 맺은 핵협정(JCPOAㆍ포괄적공동행동계획)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현명치 못하고 근거 없는 결정으로 붕괴될 경우 중동과 전 세계는 "가공할만한 사태"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살레히 청장은 유럽연합(EU)과 JCPOA를 지지하는 국가들이 실질적인 조치를 채택해 미국의 일방적인 정책에 맞서야 한다고 촉구하기도 했다.


앞서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은 지난 21일 약속을 지키지 않고 다자간 합의를 계속 방해하는 미국과는 더 이상 협상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살레히 청장은 4일 국제원자력기구(IAEA)에 우라늄 농축 역량 증대를 위한 절차를 개시하겠다고 통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란은 "IAEA에 전달할 서한을 통해 이란이 UF6(육불화우라늄) 생산 역량을 확대하는 과정을 5일 개시할 것이라고 발표하겠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이란은 미국이 JCPOA 탈퇴를 선언하자 일단 협정을 유지하지면서 이란의 국익이 저해되면 우라늄 생산을 재개하겠다고 위협했다


 
기사입력: 2018/06/24 [16:12]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누가 희망의 사다리를 없애나 / 이승진 이승진 동물병원 원장
울주군, 모여라 딩동댕 공개방송 녹화 / 편집부
어머니와 가을 / 박성표 처용예술단장
선별적 복지 더 확충해야 한다 / 이창형 논설위원 전 울산대 경제학과 교수
이달부터 근린생활시설 용도변경 간소화 / 윤수은 기자
김승재 시조시인 시집 `허수아비` 출간 / 정종식 기자
'급행버스 도입' 부산 경마장 가는 길 쉬워진다 / 황상동 기자
기장나눔 프리마켓ㆍ작은 음악회 11일 개최 / 박명찬 기자
부산 북구, 라돈 측정기 무료 대여 / 황상동 기자
교복가격 천차만별, 학부모 뿔났다 / 허종학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