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스케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왕암공원 꽃무릇 붉은 잔치
기사입력  2018/09/27 [12:55]   김생종 기자

 

 


꽃무릇은 가을에 잎이 없어진 뒤 알뿌리에서 30~50cm정도의 꽃줄기가 자라나 여러 송이의 큰 꽃이 우산처럼 핀다.  붉은 꽃잎이 뒤로 말리리면서 가장자리에는 주름이 잡힌다. 열매는 없으며 꽃이 시들고 나면 짙은 녹색 잎이 자라난다.


꽃과 잎이 결코 만날수 없는 탓에 이루어질수 없는 사랑에 비유되곤 하며 석산화라고 불리기도 한다. 27일 울산 동구 대왕암 일원에는 꽃무릇이 한창 피어올라 시민들의 발길을 사로잡았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소2동 새마을회, 농촌 일손돕기 / 편집부
위안화 평가절하의 의미와 향후 전망 / 이창형 울산대 경제학과 교수/수필가
울산 레미콘 파업 장기화…건설현장 마비 상태 / 허종학 기자
꽃들의 발목 / 최선 시인
K리그 성남FC 신인 3총사, 데뷔전부터 `깜짝` 활약 / 편집부
새로운 문화시대 / 김재범 도예가 자운세라믹 아카데미 대표
`유연근무제` 교사-일반직 형평성 갈등 / 허종학 기자
가르치지 않고 가르치는 교육 / 성진숙 신천초 교사
만년필 무덤 1 / 최선 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