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中 전문가 "신종 전염병 78% 야생동물과 연관"
기사입력  2020/02/10 [15:34]   편집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멸종위기 포유류인 천산갑을 거쳐 사람에게 전파됐을 가능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중국 전문가는 전염병 유발 바이러스 78%가 야생동물과 연관된다고 밝혔다.

 

10일 중국 중앙(CC) TV에 따르면 중국공정원 원사이자 화중농업대 교수인 천환춘(陳煥春)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신종 전염병 중 78%는 야생동물에서 유래됐거나 야생동물과 연관된다"면서 "우리는 야생동물을 애완용으로 적게 사육하고 절대 먹어서는 안된다"고 밝혔다.


실제로 사스(SARSㆍ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는 박쥐에서 사향고양이로, 메르스(MERSㆍ중동호흡기증후군)는 박쥐에서 낙타로 옮겨진 바이러스가 사람에게 전염된 것이다. 


천 교수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멸종위기 포유류인 천산갑을 거쳐 사람에게 전파됐을 가능성이 있다는 연구 결과에 대해서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앞서 화난농업대학 연구진은 "야생동물한테서 추출한 1000개 샘플을 검사한 결과, 천산갑에서 나온 균주 샘플과 확진 환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게놈 서열이 99% 일치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면서 "천산갑은 신종 코로나의 중간숙주일수 있다"고 밝혔다. 


이런 발견은 신종 코로나 예방과 통제에 큰 의미가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한편 천 교수는 "현재 3가지 약물이 신종 코로나 감염증 치료제로 초기 선별돼 있다"면서 "추가로 5가지 약물이 신종 코로나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울산시, 재난 기본소득 지원금 지급 ‘보류’ / 정종식 기자
더미(Dummy) / 김승 시인
농진청, 남부지방 강낭콩 2기작 3월 하순부터 파종해야 / 박명찬 기자
플로깅운동 연합 `플로깅 데이 브릿지` 활동 / 허종학 기자
울산도 긴급 재난기본소득 요구 목소리 / 정종식 기자
2020쪽빛태화강 환경그림 공모전 수상자 발표 / 편집부
올해 선거에 임하는 후보들에게 / 박성표 처용 예술단 단장
유권자들의 올바른 선택 / 배종대 시인
학누리, 코로나19 극복 후원금 전달 / 편집부
숲에서 온 어둠 / 김황흠 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