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中 "보안법 제정돼도 홍콩의 고도자치는 불변"
기사입력  2020/05/26 [15:47]   편집부

중국 외교부가 논란의 홍콩보안법이 제정되더라도 홍콩 사법부는 독립적으로 유지된다고 주장했다.


25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셰펑(謝鋒) 외교부 홍콩주재사무소 대표(특파원)는 외국 공관, 상업회의소, 국제기구 관계자를 상대로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홍콩보안법이 제정된다고 하더라도 `일국양제(한 국가 두 체제)` 방침과 홍콩의 자본주의 시스템, 고도의 자치는 변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셰 대표는 또 "홍콩특별행정구의 사법 시스템도 변하지 않고 사법 독립성과 최종판결권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관련 법을 마련한 것은 국가 분열, 정권 전복, 테러행사 및 외세 간섭 등을 겨냥한다"면서 "반면 대부분 법을 준수하는 홍콩 시민을 보호받게 된다"고 주장했다.


또 "해당 법안은 언론, 보도, 출판, 집회 등 홍콩 시민들이 법에 따라 누리는 각종 권리와 자유에도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면서 "오히려 더 안전한 환경에서 이런 권리와 자유가 보장받을수 있게 한다"고 역설했다. 그는 "중국의 주권과 발전이익을 수호하려는 의지는 분명하고, 일국양제 방침을 지켜려는 의지 역시 단호하며, 홍콩 사안에 대한 외부세력의 간섭을 반대하는 입장도 분명하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여러분은 홍콩 사안의 본질을 분명히 이해하고 실제상황에 따라 독립적인 판단을 하기를 바란다"며 "냉정하고 객관적이며 공정하게 중국 전인대의 결정을 바라보고, 상황을 오판하지 말기를 희망한다"고 부연했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대자동차 노사 여름휴가 전 임금협상 타결 목표 상견례 / 김홍영 기자
봄을 타나요? / 박종명 시인
경남은행, 연5.9% 정기예금 특판 / 하주화기자
울산 레미콘 파업 장기화…건설현장 마비 상태 / 허종학 기자
가짜 꽃 / 박서운 논설위원 울산과학대 명예교수
역사가 곧 북구의 미래다 / 임채오 울산 북구의회 의장
울주군 인사발령 사항 / 김영호기자
남구청 5급이하 인사 단행 / 김기열기자
농진청, 남부지방 강낭콩 2기작 3월 하순부터 파종해야 / 박명찬 기자
의장선거, 뭐하는 긴데 / 박성재 울산 페스탈로치스쿨 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