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용호 데뷔골` 수원, 전남에 3-0 완승
 
뉴시스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이 전남 드래곤즈에 완승을 거두고 선두 싸움을 이어갔다.


수원은 지난 1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28라운드 전남과의 홈경기서 산토스, 윤용호, 박기동의 연속골을 앞세워 3-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4위 수원(승점 49)은 3위 울산 현대(승점 51)와의 승점차를 2점차로 좁혔다. 선두 전북 현대(승점 54)와 승차는 5점이다.


반면 8위 전남(승점 31)은 6위까지 주어지는 상위 스플릿 합류에 먹구름이 꼈다.


마지노선인 6위 강원FC(승점 40)과의 승차는 9점이다. 


특히 윤용호는 프로 데뷔 골을 터뜨렸고 박기동은 시즌 첫 골 맛을 봤다. 선제골의 주인공 산토스는 구단 최다 골(59골) 기록을 경신했다. 전반 12분 산토스가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왼쪽 측면에서 박기동의 헤딩 패스를 김민우가 가슴 트래핑으로 산토스에게 패스했고 이를 반박자 빠른 슈팅으로 연결해 첫 골을 뽑아냈다.


기세가 오른 수원은 4분 뒤 산토스의 패스를 윤용호가 드리블 돌파 후 수비수와의 경합 과정에서 슈팅으로 연결했고 상대 수비의 발을 맞고 굴절되며 골문 안으로 빨려들어갔다.


수원은 전반 25분 박기동이 득점에 가세하며 앞서갔다.


김민우의 로빙 슈팅이 크로스를 맞고 나오자 골문으로 쇄도하던 박기동의 다리에 맞고 골로 연결됐다.


수원은 후반 37분 김민우가 단독 찬스에서 때린 왼발 슈팅이 옆그물을 흔들었고 후반 46분 염기훈의 헤딩슛도 골대를 벗어났다.


더 이상의 득점은 터지지 않았고 수원이 홈에서 완승을 거두며 환호했다.
  뉴시스


 
기사입력: 2017/09/11 [14:46]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