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부산 동물사랑 문화축제 개최
유기동물 입양문화 조성, 동물 생명존중ㆍ책임감 심어주기 위해
사전행사ㆍ체험행사ㆍ부대행사 등 16개 프로그램으로 진행
 
황상동 기자
 

 

▲ 부산시는 오는 17일과 18일 이틀간 영화의전당에서 `제6회 부산 동물사랑 문화축제`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부산시는 오는 17일과 18일 이틀간 영화의전당에서 `제6회 부산 동물사랑 문화축제`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부산 동물사랑 문화축제`는 유기동물 입양문화를 조성하고 동물 생명존중과 책임감을 갖도록 하기 위해 `2013년 유기동물 가족만나기` 행사를 시작으로 올해 여섯 돌을 맞는다.


올해는 부산만의 특화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 모두가 공감하고 즐길 수 있는 봄철 부산의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첫날 17일 오전 11시 영화의전당 야외광장에서 서병수 부산시장을 비롯한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부산 동물사랑 문화축제` 개막식을 펼친다.


`생명존중, 행복공존`이라는 슬로건으로 펼치는 이번 행사는 사전행사ㆍ체험행사ㆍ부대행사 등 16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동물영화ㆍ독(Dog)스포츠와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등으로 유명한 강형욱 훈련사의 반려견 행동치료 강좌 등 시민들과 함께하는 어울림 축제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행사기간 중에는 해운대ㆍ수영구 인근 지역에서 행사장까지 반려동물과 동반 탑승이 가능한 시티버스를 운행할 예정이다. 다채로운 행사와 더불어 반려동물 산업 용품을 판매하는 산업박람회(마켓형 부스)도 운영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축제를 통해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정착과 사람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부산 구현에 한걸음 더 나아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16일에는 반려동물 영화제와 반려인 강의 등 사전행사를 개최한다. 또 영화의전당 시네마운틴 중극장에서는 관람료 1천원으로 `일분만더` `옥자`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등을 관람할 수 있다. 영화관에는 반려동물 동반입장은 할 수 없다.


이 밖에도 시네마운틴 6층 라운지에서는 김건용 수의사의 `예방 수의학 리얼스토리` , 힐스펫뉴트리션코리아 신지혜 팀장의 `똑똑한 영양학`, 이순형 수의사의 `노령견의 건강관리` 등에 대한 반려견 강연 및 교육이 진행된다. 황상동 기자


울산광역매일 부산 본부장
 
 
기사입력: 2018/03/13 [15:11]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