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ㆍ기아차 상하이 `CES 아시아 2018` 참가
현대차, 중국 인공지능 분야 스타트업과 기술 협력 파트너십 발표
기아차, 중국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소개…내년 출시 양산차 적용
 
김홍영 기자
 

 현대ㆍ기아자동차가 13일(현지시각)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서 열린 `CES 아시아 2018`에 참가했다고 밝혔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CES 아시아 2018` 기조연설을 통해 "중국은 열정적 기업과 기술혁신에 개방적인 고객들에 힘입어 미국 실리콘 밸리와 함께 모빌리티(Moblity) 기술 혁신을 선도하고 있다"며 "현대차는 혁신적인 미래 모빌리티 기술 개발을 위해 역량을 집중해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만족도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날 CES 아시아에서 중국 인공지능 분야 스타트업 `딥글린트`와의 기술 협력 파트너십을 발표하고, 중국 최대 인터넷 서비스 업체 `바이두`의 자율주행 프로젝트 `아폴로 프로젝트`에 참여한다고 발표했다.


기아차는 중국 IT 기업 텐센트의 QQ뮤직와 손잡고 중국 시장에서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CES아시아에서 인공지능(AI)와 자율주행 관련 중국의 기업들과의 협업을 발표했다. 이를 통해 세계 최대 시장으로 성장하는 중국에서 자동차 미래 기술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구상이다.
현대차와 기술 협력 관계를 구축한 `딥글린트`는 2013년 설립된 중국 스타트업으로 인공지능을 적용한 초고화질 카메라 영상인식 기술을 보유한 비전기술 전문기업이다.


현대차는 `딥글린트`가 보유한 인공지능 영상인식 기술을 통해 중국시장 등에서 신기술을 개발하고 제품의 품질을 개선하고, 고객이 원하는 바를 이해해 보다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 나아가 인공지능 기술이 차량과 도로간 상호 연결성을 증대시켜 다양한 상황이 펼쳐지는 실제 도로에서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을 조성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현대차는 바이두`가 추진 중인 자율주행 플랫폼 연구 프로젝트 `아폴로 프로젝트`에도 참여한다.
바이두는 지난해 차세대 주력사업으로 중 하나로 `자율주행차`를 선정하고 주요 자율주행 기술을 소프트웨어 플랫폼 형태로 파트너사에게 제공하고 파트너사의 자율주행 데이터를 활용해 지속적인 기술 개발과 보완을 할 수 있는 개방형 협력체계 프로젝트 `아폴로 프로젝트`를 2017년 발표했다.


중국 과학부의 차세대 인공지능 발전계획 추진위원회는 지난해 말 자율주행차 분야 인공지능(AI) 선도기업으로 바이두를 지정했으며, 현재 바이두가 추진하고 있는 `아폴로 프로젝트`는 현대차를 비롯해 다임러, 포드, 베이징자동차, 보쉬, 델파이 등 완성차 메이커 및 자동차 부품사는 물론, 마이크로소프트 등 ICT업체,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학계 등 다양한 파트너들이 참여하는 중국 최대의 자율주행 프로젝트다.


현대차는 CES 아시아에서 수소전기차를 기반으로 한 `넥쏘(NEXO) 자율주행차`, `수소전기하우스` 등 현대차가 그리는 미래 수소사회에 대한 비전을 중국시장에 전했다.
기아차는`CES 아시아 2018`에서 텐센트 QQ뮤직과의 협업을 통해 개발한 중국 전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소개하고 2019년 중국에서 출시되는 양산차에 적용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지난 2017년 바이두와의 협업을 통해 대화형 음성인식 서비스 `두어 OS 오토`와 `바이두 맵오토`를 개발해 양산차에 적용한 바 있는 기아차는 이번 텐센트 QQ 뮤직과의 협업 이후에도 중국 파트너들과의 적극적인 협업을 지속한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기아차가 선보인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텐센트 QQ 뮤직을 기본으로 탑재하고 있으며, 탑승자에게 ▲음성인식을 통한 음악 스트리밍 ▲시나리오 음성 제어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 준다.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는 탑승자가 차량 내에서 "OOO 의 노래 틀어줘" "최신음악 틀어줘" 등의 명령을 하면 시스템이 이를 인식해 음악을 재생하는 기능으로, 이를 통해 운전자는 별도의 조작 없이 음성만으로 간단하게 원하는 음악을 들을 수 있다.

 

시나리오 음성제어 기능의 경우, 탑승자가 음성으로 "졸려"라고 말을 하게 되면 QQ 뮤직을 통해 신나는 음악이 자동으로 선곡돼 흘러나오고 창문 및 파노라마 썬루프의 열림 정도를 조정해줌으로써 `펀 드라이빙`은 물론 사고 예방까지 도와준다.
기아차는 이번에 선보이는 기술들을 내년 초 출시되는 신차에 적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향후 대상 차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기아차는 이번 `CES 아시아 2018` 기간 동안 텐센트 QQ뮤직, 바이두와 협업해 개발한 인포테인먼트 체험형 전시물을 마련하고, 관람객들이 해당 기술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도록 했다.
전시물에서는 음성인식을 통한 음악 스트리밍, 시나리오 음성제어 기술은 물론 다양한 선행 기술들도 함께 탑재됐다.


운전자가 스티어링 휠을 잡으면 이에 부착된 센서를 통해 운전자의 심박 및 스트레스 지수를 측정하고 측정 결과에 따라 적합한 음악을 추천하고 재생하는 차세대 커넥티드카 기술과 지도 상의 특정 지역을 선택하면 해당 지역 날씨 및 그에 적합한 노래를 재생해주는 음악 추천 기능이 적용됐다.


기아차는 차량 1대와 4종의 전시물을 통해 첨단 미래 모빌리티 기술력을 알리는 데 주력한다. 자율주행을 통해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한다는 의미의 `Beyond Autonomous Driving`을 콘셉트로, ▲니로 EV 선행 콘셉트카 ▲미래 자율주행 VR 시뮬레이터 ▲HMI 칵핏 ▲5G 칵핏 등 다양한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선보인다. 
 김홍영 기자


 
 
기사입력: 2018/06/13 [21:51]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포토
태화강백문동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