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락기 기장 "비행통제에 문제"…항공사, 佛에 기록분석 맡길 듯
 
편집부
 

에티오피아에서 추락한 보잉 737맥스8 항공기 기장이 사고 직전 비행 통제의 어려움을 호소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13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 등에 따르면 에티오피아항공의 아스랏 베가샤우 대변인은 사고기 기장이 추락 직전 관제탑에 "비행 통제 문제(flight-control problems)"를 보고하며 회항을 요청했다고 밝혔다. 그는 관제탑이 회항을 승인했지만 항공기는 3분 후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사망했다고 덧붙였다.


NYT는 조종사의 보고 내용이 항공기를 다루는 기계장치나 컴퓨터화된 비행 시스템에 문제가 있었음을 시사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베가샤우 대변인은 해당 항공기가 어떤 어려움을 겪었는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이에 따라 이번 사고가 지난해 10월 발생한 인도네시아 라이온에어 항공기 추락과 같은 원인에 의한 것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두 사고 항공기는 모두 보잉 737 맥스8 기종이고 이륙 직후 문제점을 보고하고 회항을 시도했다.


캐나다 정부는 이날 보잉 737 맥스 기종의 자국 영공 비행을 금지하면서 두 사고의 유사성을 보여주는 위성 추적 데이터를 제시했다. 마크 가노 교통부 장관은 "이륙 중인 에티오피아항공 항공기의 수직 경로와 라이온항공 항공기의 사고 당시 자료를 보면 유사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라이온항공 추락 사고를 조사하는 관계자들은 보잉이 737맥스 기종에 새롭게 도입한 조종특성향상시스템(MCAS)이 사고 원인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제기한 상태다. 항공기의 노즈(앞부분)가 들리는 것을 막기 위해 고안된 이 시스템이 오작동하면서 비행에 문제가 생겼을 수 있다는 지적이다. 


 
기사입력: 2019/03/14 [15:20]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