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소 후 다시 특수폭행죄 저지른 50대 실형
 
김홍영 기자
 

 특수폭행으로 실형을 살고 나온 지 6개월 만인 누범기간에 다시 같은 범죄를 저지른 5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2형사단독(판사 박성호)은 특수상해죄로 기소된 A(51)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17년 12월 중구의 한 음식점에서 술을 마시다 욕설을 한다는 이유로 주먹과 도마로 B씨의 얼굴을 때려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동종 범죄 전력이 많은 데다 특히 지난 2016년 10월 특수상해죄로 실형을 선고받고 출소한 지 6개월 만인 누범기간에 다시 같은 범행을 저질러 죄질이 좋지 않다"고 실형 선고의 이유를 밝혔다.   김홍영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18:44]  최종편집: ⓒ 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