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영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내달 개막 부산세계탁구선수권 6월로 연기
3월22일 개막 코로나19 여파로 6월21일로 연기
기사입력  2020/02/25 [16:16]   황상동 기자

 

▲  오거돈 부산시장은 지난 24일 오후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 확진 환자 22명이 추가로 발생, 현재 확진 환자는 총 38명으로 가파르게 늘어나고 있다"며 5대 종단 지도자들에게 종교단체의 집회나 예배 등 대규모 행사를 취소 또는 연기해 주도록 협조를 구했다.   © 편집부


하나은행 2020 부산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공동위원장 오거돈 부산시장ㆍ유승민 대한탁구협회장)가 오는 3월 22일 개막 예정이었던 대회를 6월로 연기했다.

 

오거돈ㆍ유승민 공동위원장은 25일 부산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 19가 급격히 확산하고 있는 상황에서 대회를 정상적으로 치를 수 없다는 판단 하에 대회를 6월 21일부터 같은 장소(벡스코)에서 치르기로 국제탁구연맹과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오거돈 공동위원장은 "이번 결정은 정부, 부산시, 부산시체육회, 부산관광공사, 벡스코 등 대회 유관기관과 관련 시민단체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수렴한 결과 대회를 연기하자는 국제탁구연맹의 제안을 수용하는 것이 가장 합리적이라는 판단 하에 내리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유승민 공동위원장은 "지난주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있었던 국제탁구연맹의 개최도시 실사 때 조직위원회의 대회 준비상황은 최고 수준이라는 평가를 받았다"면서 "당초 대회 일정 변경 없이 무관중 경기로 대회를 강행하는 방안도 검토했으나 회원국이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 보호를 위해 대회 참가를 제한하는 경우, 출전국 확보도 어려워질 가능성도 있어 연기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국제탁구연맹은 2020 도쿄하계올림픽 전에 이번 대회를 개최해야 최우수 선수 참가를 확보할 수 있고, 올림픽 직전에 개최할 경우 각국 선수단의 전지훈련장으로 부산을 활용토록 할 수 있다는 장점을 내세워 6월 개최를 권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부산시는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와 도시브랜드 구축 등 대회 개최 목적을 최대한 살리기 위해 하나은행 2020 부산 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적극 후원하고 있다. 황상동 기자

울산광역매일 부산 본부장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