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권, 감사원장 찍어내기 즉각 중단하라"
이채익 의원, 월성 원전 1호기 감사결과 조속발표 요구
기사입력  2020/07/30 [19:43]   정종식 기자
▲  미래통합당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이 30일 국회 소통관에서 원자력연대와 함께 "감사원을 정권의 하수인으로 만들기 위해 여권이 최재형 원장 찍어내기에 나섰다"며 "감사원 흔들기를 즉각 중단하고 월성1호기 감사결과를 조속히 발표하라"고 촉구했다.

 

미래통합당 이채익 의원(울산 남구갑)이 30일 국회 소통관에서 원자력연대와 함께 "감사원을 정권의 하수인으로 만들기 위해 여권이 최재형 원장 찍어내기에 나섰다"며 "감사원 흔들기를 즉각 중단하고 월성1호기 감사결과를 조속히 발표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국회에서 이 의원은 미래통합당 탈원전대책특위 명의의 성명서를 발표하고 "청와대와 여권의 감사원 흔들기가 극렬해질수록 탈원전의 위법성을 스스로 입증하는 것"이라며 "중립성을 고수하는 최재형 원장이 정권의 눈엣가시가 되자 윤석열 총장처럼 찍어내고 있다"고 했다.


이 의원은 또 "최 원장은 현 정권 출범 초기 문재인 대통령과 당시 조국 민정수석이 심사숙고해 임명했다"면서 "당시 청와대가 최 원장이 감사원의 독립성과 정치적 중립성을 수호할 적임자라고 밝혔던 점을 상기하라"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어제 국회 법사위에서 여권의 감사원 흔들기가 극도에 달했다"며 "최재형 원장이 정치적 중립성에 위배되는 처사를 하지 않았다는데도 여당의원들은 대선불복이나 다름없는 반 헌법적 발상이라고 몰아세웠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과거 4대강 감사 때는 감사원에 정권의 눈치 보지 말고 엄정하게 감사하라고 요구했던 민주당이 180도 달라졌다"며 "가뜩이나 내로남불 정권이란 오명에서 벗어나지 못하는데 자신들이 비판하던 반 헌법적 행태를 답습하고 있다"고 힐난했다.


이런 비판에 이어 이 의원은"최근 정부여당은 월성1호기 조기폐쇄 결정은 경제성만이 아니라 안전성, 환경성, 수용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했다고 주장한다"면서 "이는 한수원의 경제성평가 조작 혐의를 벗어나기 힘들다는 판단에 빠져나가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정종식 기자

성실하게 진실하게 담대하게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