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영남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롯데백화점 광복점, 정장 대여 매장 개장
딱맞는 피팅ㆍ기장 수선 서비스 제공
기사입력  2020/09/16 [16:14]   황상동 기자
▲ 부산 롯데백화점 광복점 6층 `맨잇슈트` 매장.    © 편집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장기간 불황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고급 정장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빌려입을 수 있는 전문 매장이 부산에서 문을 열었다. 
부산 롯데백화점 광복점은 정장 대여 서비스를 도입한 `맨잇슈트` 매장을 개장했다고 16일 밝혔다.


가성비 높은 초저가 남성정장 개발을 앞세워 업계 틈새시장을 이끌고 있는 부림광덕이 롯데백화점과 함께 정장의 판매와 대여를 동시에 진행하는 복합 매장을 선보인 것.


대여 품목은 면접용과 예복용 정장이다. 면접용 정장은 판매가격은 29만8천원이지만, 2박3일 기준 3만5천원에 대여할 수 있다. 슬림핏, 클래식핏 두가지 핏에 블랙, 네이비, 그레이 총 세가지 색상을 구비하고 있다.


예복용 정장 판매가격은 39만8천원이지만 대여가는 5만원이다. 예복용은 수입 원단을 사용해 한층 고급스러움을 자아내며 슬림핏, 클래식핏 두가지 핏에 네이비와 그레이 두가지 색상이 마련돼 있다.


이 매장은 대여자 신체에 딱맞는 피팅과 기장 수선 서비스를 제공하며, 급하게 대여가 필요한 이들을 위해 100벌 가량의 정장을 사이즈별, 체형별로 세심하게 마련해 뒀다고 광복점은 전했다. 매장을 직접 방문해 반납을 하거나 택배를 이용한 반납도 가능하도록 해 편의성을 높였다. 하지만 대여는 주말 매장 여건을 고려해 평일에만 가능하다.


`맨잇수트` 매장은 대여가 가능한 품목을 면접용 정장과 예복용 정장 외에도 앞으로의 상황을 고려해 품목을 계속해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광복점 관계자는 "소유 보다는 필요할 때만 잠시 빌려쓰는 이른바 공유경제가 패션업계에도 적용되기 시작했다"며 "캐주얼 착장이 많아지면서 상대적으로 수요가 줄어든 정장업계에 새로운 바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황상동 기자

울산광역매일 부산 본부장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