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는 지금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美 주요 기업, 기후변화 행동 동참…"탄소 가격제 지지"
기사입력  2020/09/17 [16:09]   편집부

미국 대표 기업들이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온실가스 저감 정책을 공식적으로 지지하고 나섰다.


15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은 기후변화 정책에 저항하던 미국 기업들이 적극 행동하자는 방향으로 태도를 바꿨다고 보도했다.


미국 주요 회사 최고경영자(CEO)들이 모인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은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려는 광범위한 조치들에 찬성한다고 밝혔다. 온실가스는 지구 온난화의 주요 원인이다.


이들은 16일 발표 예정인 원칙 성명(Statement of Principles)을 통해 "2050년까지 미국의 순 온실가스 배출량을 2005년 대비 최소 80% 줄이겠다는 목표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미 많은 대기업이 오래전에 이와 같거나 더 공격적인 목표를 채택한 바 있다.


또 이들은 이를 달성하기 위해 탄소배출에 가격을 매기는 구상에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탄소 가격제는 탄소를 배출한 주체가 온실가스 배출 비용을 부담하도록 하는 제도다.


다만 탄소세 혹은 거래가 가능한 배출 허가제 중 어떠한 가격제를 지지하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미국은 2016년 파리 기후변화협약에 참여할 당시만 해도 2050년까지 탄소 배출을 80% 이상 감축할 계획을 세워두고 있었다. 세계 2위 탄소 배출국인 미국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 이후 파리협약에서 탈퇴해버렸다.


WSJ은 이번 성명은 기후변화에 대한 기업의 인식 전환을 보여준다고 전했다. 라운드테이블은 소매, 금융, 기술,의료, 제조, 석유 등 경제 전 분야에 걸쳐 200명이 넘는 회원의 뜻을 대변한다.

 

이 단체가 마지막으로 기후와 관련한 원칙을 발표한 2007년에는 내부 의견 차로 탄소 가격제와 같은 의무적인 조치를 지지하지 못했다.

울산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