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팬 65%, `NC` 한국시리즈 우승 예상
한국시리즈 6차전 이상 진행 예측 80% 육박
MVP 예측, `NC 다이노스` 양의지 득표율 1위
기사입력  2020/11/18 [18:21]   편집부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 유저들이 올해 한국시리즈 우승팀으로 `NC 다이노스`를 전망했다.


컴투스는 자사의 인기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2020`에서 `2020 한국시리즈는 어떻게 흘러갈까?`라는 주제로 지난 9일부터 12일까지 공식카페 설문을 진행하고 그 결과를 공개했다.
18일 설문 결과에 따르면 참여자 중 약 65%가 `NC 다이노스`를 이번 가을야구의 승자로 꼽았다.

 

그 외 35%의 설문 참여자들이 두산의 승리를 응원했다. 유저들은 일찌감치 한국시리즈 진출을 확정 지으며 충분한 휴식기를 가진 NC가 두산보다 우승 확률이 높을 것이라고 전망한 것.
다만 한국시리즈 경험이 많은 두산을 상대로 치열한 경기가 벌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4대2 NC 승리 46.4%, 두산 승리 21.5% ▲4대3 NC 승리 7.5%, 두산 승리 3.7%로 전망했다.


이처럼 한국시리즈가 6차전 이상 진행될 것이라는 예측이 전체의 80%에 육박했다.
더불어 올해 한국시리즈 MVP 예측에는 `NC 다이노스`의 양의지가 과반수 이상의 득표율을 기록하며 가을야구에서 가장 기대되는 선수로 꼽혔다.
양의지는 올 시즌 역대 포수 최초로 시즌 30홈런, 100타점을 기록하는 등 최고의 활약을 펼치며 소속팀의 정규리그 우승을 견인한 바 있다.


양의지에 이어 같은 소속팀의 나성범이 두번째로 높은 지지를 받았으며, 두산의 외인 투수 플렉센도 순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플레이오프에서의 활약을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을 집중시켰다. 컴투스 관계자는 "야구 팬의 최대 축제인 한국시리즈를 컴프야 유저들과 함께 즐기며 응원하기 위해 이번 설문 이벤트를 진행했다.

 

정규시즌 끝까지 치열한 순위 경쟁을 펼친 프로야구가 한국시리즈에서도 어떤 재미를 줄 수 있을지 우리 유저들과 함께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컴프야2020`은 컴투스의 대표적인 야구 게임 타이틀이다. 프로야구 실제 선수들의 얼굴과 유니폼, 역동적인 움직임은 물론 매주 선수들의 리그 성적 데이터를 활용한 다양한 라이브 콘텐츠를 제공하는 리얼 야구 게임이다. 뉴시스

울산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