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시, 진주기도원 관련 행정조치 발령
울산서 2명 확진…방문자 오는 17일까지 진단검사 의무화
기사입력  2021/01/13 [19:17]   정종식 기자

 울산시가 진주국제기도원 방문자를 대상으로 코로나 19 진단검사 의무화 행정조치 38호를 13일 발령했다.


앞서 경북 상주 기독교 선교단체 발 확진자가 이날 기준 무려 157명에 이른데 따른 선제 조치로 보인다.


선교단체 인터콥이 방문자 명단을 늦게 제출하고 행사 참가자들이 동선을 숨기는 바람에 관련 울산지역 확진자가 급증했다는 비판이 나오는 중이다. 경남 진주 국제기도원 울산 방문자 가운데 12일~13일 이틀 동안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울산 838번과 848번(50대ㆍ남)으로 지난 8일 진주국제기도원에서 경기 남양주 838번 확진자와 접촉한 뒤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기도원 측에서 제출한 출입자 명부가 부정확해 인터콥의 경우에서와 같이 집단 감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11일부터 현재까지 사흘간 진주 기도원 발 누적 확진자는 모두 61명이다. 특히 이 기도원과 관련해 양성률이 70%를 넘어 아직 밝혀지지 않은 진주 기도원 울산 방문자가 더 있을 경우 지역감염 확산 우려가 있다.


이날 행정조치에 따라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10일까지 경남 진주국제기도원을 방문한 시민들은 오는 17일 오후 6시까지 가까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의무적으로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한다. 검사 비용은 전액 무료다.


이를 위반할 시 200만원 이하의 벌금 및 고발 조치될 수 있다. 또한 확진 관련 검사, 조사, 치료 등 방역비용이 구상 청구될 수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진주국제기도원 방문자의 코로나19 발생이 증가하고 있으나, 출입명부가 부정확해 내린 긴급조치"라며 "방문자들은 주저하지말고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종식 기자

성실하게 진실하게 담대하게
 
울산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