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산교육청, 새학기 학교 현장 방역지원 강화
방역물품 비치상황ㆍ학교시설 소독 계획 등 점검
등교 전 학생ㆍ교직원 대상 건강 상태 자가진단
기사입력  2021/02/25 [18:18]   허종학 기자

 울산시교육청이 3월 2일 개학을 앞두고 방역 준비 상황을 점검하는 등 학교 현장의 방역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 25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다음달 2일부터는 유치원, 초등학교 1~2학년, 고등학교 3학년, 특수학교(급)가 우선 등교를 시작한다.


시교육청은 유치원, 초ㆍ중ㆍ고교, 기숙학교를 대상으로 방역물품 비치 상황, 방역 인력 운영, 등교시간과 휴게시간 혼잡 최소화 방안 마련, 학교시설 소독 계획 등을 점검하고 있다.


개학 후에도 방역수칙 준수 여부, 자가진단 참여율, 방역 인력 운영 실태 등을 점검할 계획이다.
등교 전 학생과 교직원 대상으로 건강 상태 자가진단이 진행되고 있다.


등교 전 가정에서는 학생의 코로나19 증상 여부를 살펴 교육부 건강상태 자가진단 앱에 건강상태를 입력해야 한다. 동거인이 자가격리 통지를 받은 즉시 학생과 접촉 없이 별도 시설에서 격리하는 경우에는 학생은 등교할 수 있다.


하지만 학생이나 동거인이 의심 증상이 있어 진단검사를 한 경우, 검사 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학생은 등교를 중단해야 한다.

 

변경된 학교 방역지침에 따라 자가진단 항목에도 `학생 본인 또는 동거인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고 그 결과를 기다리고 있나요`라는 내용이 신설돼 3월 2일부터 시행된다.


등교 확대에 따라 학교 급식 위생관리도 강화한다. 개학 전 급식시설 위생관리와 점검에 이어 개학 후에는 시차배식, 좌석 배치 조정 등 충분한 급식 시간 확보, 가림막 설치, 학생 지도 등 학교별 여건에 맞는 학생접촉 최소화 방안을 시행한다.


개학 이후 학교 밖 생활지도도 강화한다. 담임교사가 조ㆍ종례 시간에 학생들에게 다중이용시설 이용을 자제하고,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사항을 지킬 수 있도록 지도할 계획이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새 학기를 맞아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다시 강조되는 시기"라고 말했다.

 

또 "모든 학생이 안전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허종학 기자

울산광역매일 교육사회부 기자입니다.
 
울산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