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영남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우소녀 가스라이팅, 성매매시키고 성폭행한 20대녀
청소년 쉼터서 자신에게 의지한다는 점 악용
 
허종학 기자   기사입력  2024/05/15 [17:11]

자신에게 의지하는 청소념쉼터의 소녀에게 상습적으로 성매매를 시키고, 성 착취물을 제작해 협박하거나 성폭행을 저지른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여성이 중형을 선고받았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부산지법 형사6부(부장판사 김용균)는 아동ㆍ청소년의성보호에관한법률위반착취물제작ㆍ배포, 강간등치상,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향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8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A씨에게 80시간의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및 약물중독 치료 프로그램의 이수, 아동ㆍ청소년 및 장애인 관련 기관 취업제한 5년도 선고했다.

 

1심이 인정한 범죄 사실에 따르면, A씨와 피해자 B(당시 15~16세)양은 2021년 7월 충남에 있는 청소년 쉼터에서 만나게 됐다. 이때부터 A씨는 B양을 상대로 범행을 저지르기 시작했다.

 

한국계 중국인인 B양은 친부로부터 성폭행을 당한 사실을 신고했다는 이유로 집에서 쫓겨나 가족도 없이 청소년 쉼터를 전전하며 생활했다.

 

A씨는 B양이 자신을 유일한 보호자라고 생각하며, 자신에게 의지하고 있는 점을 악용해 심리적으로 지배하기 시작했다.

 

A씨의 첫 범행은 성매매다. 2021년 9월 말 B양에게 `남자들이랑 희희덕거리기만 하면 큰 돈을 벌 수 있다`면서 총 32차례 걸쳐 성매매를 강요했다.

 

B양은 이를 거부했지만, A씨는 B양에게 물건을 던지고 부수면서 "일을 안 하면 죽여버리겠다. 비자가 만료돼 추방될 수 있다"고 협박해 성매매를 강요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또 2021년 9~10월 B양에게 신체 부위가 노출된 사진 80장을 찍게 한 뒤 이를 전송받았다. 이어 A씨는 2022년 7월 B양이 자신에게 헤어지자고 말하자 불법 촬영물을 지인에게 전송하겠다고 B양을 협박하기도 했다.

 

B양에 대한 A씨의 집착과 범행 강도는 더욱 심해지기 시작했다. A씨는 2022년 7월 부산 자신의 집에서 B양의 목을 조르거나 흉기로 협박해 성폭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

 

아울러 A씨는 2022년 12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수차례에 걸쳐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도 있다. 

 

결국 법정에 선 A씨는 B양에 대한 성범죄에 대해 전부 부인했지만, 재판부는 증거와 B양의 진술 등에 의해 모든 공소사실이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황상동 기자

 

울산광역매일 교육사회부 기자입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5/15 [17:11]   ⓒ 울산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https://www.lotteshopping.com/store/main?cstrCd=0015
울산공항 https://www.airport.co.kr/ulsan/
울산광역시 교육청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http://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https://www.kcg.go.kr/ulsancgs/main.do
울주군청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https://www.ehyundai.com/newPortal/DP/DP000000_V.do?branchCd=B00129000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