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영남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산시, 700개사 지붕에 태양광 인프라 설치 추진
11일 오후 8개 기관과 업무협약 체결
민자 7천억원투자, 380MW 규모
 
황상동 기자   기사입력  2024/06/11 [16:56]

부산시가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을 비롯한 8개 기관 및 기업과 손잡고 미음ㆍ국제물류산업단지내 기업 700개사의 지붕에 오는 2027년까지 380MW 규모의 태양광 인프라를 구축한다.

 

시는 11일 오후 2시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부산산단 지붕형태양광 프로젝트`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날 시와 협약에 참여하는 8개 기관은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한국에너지공단, 한강에셋자산운용, 부산그린산단(주), 부산정관에너지(주), 대보정보통신(주), 유클릭(주) 등이다.

 

`부산산단 지붕형태양광 프로젝트`는 미음ㆍ국제물류산업단지 내 기업 700개사의 지붕 등 유휴공간에 총 380MW 규모의 태양광발전설비 인프라를 설치해 재생에너지를 확보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2027년까지며, 사업비는 7000억원으로 전액 민자다.

 

이번 협약이 순조롭게 진행되면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 22만t 감축, 연간발전량 500GWh, 재생에너지 전력자립률 2% 향상, 고용유발효과 5000 명, 연간 발전수익 1300억원 등의 효과가 예상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참여기업은 발전량에 따른 임대수익을 받는다.

 

이날 협약을 통해 시와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등 산업단지관리기관은 행정지원을 맡고, 한국에너지공단은 에너지정책 자문과 제도개선을 지원한다. 또한 한강에셋자산운용은 자금조달을, 부산그린산단(주)은 사업 운영을 맡으며, 부산정관에너지(주), 대보정보통신(주), 유클릭(주)은 참여기업 모집, 시공 등을 담당한다.

 

시는 이번 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진행되면, 부산 39개 산단 전체에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해 발전 규모를 2800MW(총사업비 5.4조원)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황상동 기자

 

울산광역매일 부산 본부장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11 [16:56]   ⓒ 울산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https://www.lotteshopping.com/store/main?cstrCd=0015
울산공항 https://www.airport.co.kr/ulsan/
울산광역시 교육청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http://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https://www.kcg.go.kr/ulsancgs/main.do
울주군청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https://www.ehyundai.com/newPortal/DP/DP000000_V.do?branchCd=B00129000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