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남은행,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예방 집중
페이스북ㆍ인스타그램ㆍ유튜브에 동영상 공개
기사입력  2022/10/05 [17:25]   이다인 기자

▲ BNK경남은행 임직원들이 영업점에서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집중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사진=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은 온ㆍ오프라인에서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집중 홍보 활동`을 전개했다고 5일 밝혔다.

 

BNK경남은행은 지난달 19일부터 30일까지 2주간 금융감독원이 추진한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집중 홍보 기간에 맞춰 홍보 활동에 힘을 쏟았다.

 

오프라인 영업점에서는 금융감독원이 배포한 홍보포스터를 전 영업점에 게시하고 직원들이 `현금전달 요구는 보이스피싱`이라고 새겨진 어깨띠를 착용하고 근무했다.

 

또 영업점을 방문한 고객들에게 보이스피싱 등 피해 사례 및 예방법이 담긴 리플렛을 나눠줬다. BNK경남은행 페이스북ㆍ인스타그램ㆍ유튜브 등 온라인에서는 금융권 공동으로 제작한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피해 방지를 위한 동영상`이 등재됐다.

 

추가로 이정원 상무와 금융소비자보호부 직원들은 본점 인근 영업점에 방문해 홍보 활동 상황을 점검하며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사례에 대해 공유했다.

 

금융소비자보호 담당임원 이정원 상무는 "BNK경남은행은 금융감독원이 추진한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예방 집중 홍보 기간에 맞춰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온ㆍ오프라인 상에서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쳤다.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사기가 지속적 늘고 있는 만큼 홍보 기간 이후에도 보이스피싱 사기를 예방하고 고객의 금융자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올해 1월부터 9월 말까지 영업점에서 보이스피싱 21건을 예방해 고객의 재산 5억5800만원을 보호했다.

 

또 본점 금융소비자보호부에서는 보이스피싱 징후를 탐지하는 모니터링 활동을 통해 84건을 막아 7억1300만원을 지켜냈다.

 

이외에도 피싱, 스미싱, 보이스피싱 등 전자금융사기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고객과 지역민들이 알기 쉽게 이해하도록 피해 사례 및 유의사항을 웹툰 형태로 제작해 매월 1회 이상 BNK경남은행 인스타그램에 등재하고 있다.     이다인 기자

울산광역매일 이다인 기자
 
울산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