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전한 울산 만들기`집중 점검한다
올해`대한민국 안전대전환`일환…안전 취약시설 대상
합동점검반, 6월 21일까지 10개 분야 650여 개소 점검
 
정호식 기자   기사입력  2024/04/22 [18:36]

울산시가 22일부터 6월21일까지 재난이나 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시설 등에 대해 집중 안전점검을 추진한다. 이번 점검은 2024년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안전 취약시설이 주요 대상이다.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대한민국 안전 대전환은 정부, 지자체, 국민이 함께 참여해 우리 사회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위험요인을 발굴ㆍ해소함으로써 각종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매년 실시되고 있다.

 

점검 대상은 건축, 교통, 어린이 이용, 숙박, 복지, 다중 이용, 판매, 산업, 자연, 기타 등 10개 분야 중 인명 사고와 재산 피해 발생이 우려되는 시설물 650여 개소이다.

 

특히 이번 점검에서는 어린이에게 안전한 놀이 환경을 만들어 주기 위해 어린이놀이시설법상 1천㎥ 이상의 실내 놀이 제공업소와 관광진흥법상 물놀이 유원시설에 대해 전수 점검이 실시된다.

 

점검 방법은 울산시와 구군, 안전진단 전문기관 등이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시설유형별 실무부서가 주관이 되어 개별법에 의한 점검표와 시설유형별 점검 지침서를 활용해 전기, 가스, 소방 등 시설물을 점검한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 조치하고, 개선이 필요한 시설은 신속하게 보수ㆍ보강을 추진한 뒤 주기적인 이를 확인하고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또 전국에서 동시에 실시되는 집중 안전점검 기간동안 시민들이 안전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홍보와 홍보활동도 함께 전개할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안전대전환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집중안전점검을 통해 안전한 울산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들도 주변의 안전사항을 살펴보고, 위험 요소 발견 시 가까운 행정복지센터나 안전신문고 앱으로 신고하는 등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해 4월17일부터 6월16일까지 건축시설, 생활 여가시설 등 585개소에 대해 점검을 실시했으며, 이 중 200개소에 대해 시설물 균열, 피난통로 확보 등 안전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사항들을 지적하고 조치한 바 있다.

문화, 예술, 교육, 인터뷰 담당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4/22 [18:36]   ⓒ 울산광역매일
 
롯데백화점 울산점 https://www.lotteshopping.com/store/main?cstrCd=0015
울산공항 https://www.airport.co.kr/ulsan/
울산광역시 교육청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http://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https://www.kcg.go.kr/ulsancgs/main.do
울주군청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https://www.ehyundai.com/newPortal/DP/DP000000_V.do?branchCd=B00129000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