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북미, `연말시한` 이전에 실질적 행동 나서야"
기사입력  2019/12/11 [15:20]   편집부

북한이 설정한 마감시한인 `연말`이전에 미국이 북핵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필요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중국의 한반도 전문가가 주장했다.

 

잔더빈 상하이대외경제무역대 한반도연구센터 주임은 10일자 관련 글로벌타임스 기고문에서 "북한은 미국이 연말까지 양측이 만족할만한 새로운 해결책(셈법)을 가져오지 않으면 `새로운 길`을 가겠다고 선언했고, 북한 최고지도자 김정은이 제시한 이 마감일까지 3주밖에 남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잔 주임은 "미국 측은 북한이 일방적으로 정한 시한이라고 반복해서 말하지만, 북한 체제와 김정은의 권한으로 봤을 때 북한은 `그 약속`을 이행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국제사회는 북한이 말하는 이른바 `새로운 길`이 무엇인지를 전혀 알지 못하지만, 이는 분명 한반도 비핵화에는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면서 "미국은 북한이 제시한 마감시한을 진지하게 고려해 남은 시간내 대화 재개를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잔 주임은 "지난 10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북미 간 실무 협상이 결렬된 이후 김 위원장은 시찰, 단거리미사일 발사, 고위관리 발언 등으로 미국에 신호를 보내왔지만, 미국은 이에 대응하지 않았다"면서 "반면 미국은 스웨덴을 통한 대화 재개 의지만 전달했는데 이는 미국이 대북 추가 협상에 대한 충분한 열정이 없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했다.


지난 7일 한미 정상통화에 대해 잔 주임은 "이는 최소한 미국이 한반도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북한은 여전히 미국이 대북 정책을 바꾸기를 바란다"며 "얼마 남지 않는 시간에 양측이 실질적인 행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부연했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중구, 다섯 번째 1일 명예구청장 운영 / 허종학 기자
평화를 빕니다 / 김승 시인
전하1동 새마을협의회ㆍ부녀회, 양삼 식재행사 / 편집부
`반면교사(反面敎師) vs 정면교사(正面敎師)` / 오나경 서양화가/약사고 교사
울산시설공단, 울산대공원 수영장 옥외풀 등 개장 / 최재영 기자
2020선암호수공원사진공모전 수상자 및 심사평 / 편집부
울산시새마을부녀회, 다문화 이주여성 언어통역기 전달 / 편집부
사회적이란 말 / 황명자 시인
속눈썹의 미학 / 천도화 시인
행복을 만드는 웃음 / 이영철 울산교육청 서포터즈기자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