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中 "사스ㆍ메르스 아니지만 원인불명 폐렴환자 늘어날 것"
기사입력  2020/01/07 [15:51]   편집부

중국 당국은 후베이(湖北)성 우한(武漢)에서 발생한 원인불명의 폐렴이 사스(SARSㆍ중증호흡기증후군)나 메르스(MERSㆍ중동호흡기증후군)은 아니지만, 조사 범위 확대로 발병 사례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7일 현지 언론 창장르바오(長江日報)에 따르면 전날 리강(李剛) 우한시 질병예방통제센터 주임은 원인 불명 폐렴 감염 사례가 증가한데 대해 "(발병 진원지인) 우한시 화난수산시장의 발병 상황을 파악한 뒤 관련 병력 검색과 조사를 확대하고, 관련 모니터링을 진행함에 따라 환자가 늘었다"면서 "관련 작업이 진행되면서 발병 건수는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리 주임은 또 "겨울과 봄은 호흡기 전염병 발병률이 높은 계절"이라면서 "이번 사안의 많은 발병자가 화난수산시장과 관련돼 있다"고 전했다.


이어 "환자들은 발열과 무기력증을 호소하고 기침 가래 등 증상이 있었으며 소수 환자는 호흡 곤란, 백혈구 감소 증상 등을 보여 바이러스성 폐렴과 유사하다"면서 "병원 검진 결과에 따르면 독감, 조류 인플루엔자, 아데노바이러스, 사스, 메르스 가능성은 배제했으나 발병 원인에 대한 추가 확인 및 분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리 주임은 사람 간 전염 사례가 확인되지 않았음에도 격리 치료하는 데 대해 "환자들은 바이러스성 폐렴 증상을 보였고, 중증 질환인 데다 원인 또한 불명확해서 격리 치료 조치를 내렸다"면서 "이는 예방적 공중위생 조치로 매우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산 좋은강안병원서 첫 환자 발생…추가 감염 우려 / 황상동 기자
4ㆍ15 총선 기획시리즈…총선 예비후보에 듣는다■ 남구 더불어 민주당 심규명 예비후보 / 김지은기자
몽돌 / 홍영수 시인
대형크루즈 다이아몬드프린세스호 입항 / 황상동 기자
`부모 잔소리`아이 잠재력 저해한다 / 이영철 울산교육청 학부모기자단
윤장우 민주당 시당정책위원장, 울주군수 출마 선언 / 정종식 기자
태화강 하류서 시신 발견돼… 자살추정 조사중 / 허종학 기자
4ㆍ15 총선 기획시리즈…총선 예비후보에 듣는다■ 중구 자유한국당 문병원 예비후보 / 김지은
김해 축산물 종합유통센터 1600억 들여 건립 / 박명찬 기자
투자자가 `한 우물을 판다`는 의미 / 김택균 브이아이피(VIP) 부동산 경제연구소 연구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