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수의 시와 맑은 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제278회 > 하느님 말씀
기사입력  2019/04/28 [17:38]   정성수 시인

애기똥풀도 모르는 젊은 부부가
어린 아들의 양손을 나눠잡고 히히덕거리며 간다

 

4월의 끝자락

 

그 뒤를
늙은이들 몇이서
길가에 핀 할미꽃도 못 본 채
한 세상을 잘 살아왔다고 큰소리를 치며 따라간다

 

에그! 저런 것들이 인간이라고

 


 

 

▲ 정성수 시인    

4월의 끝자락은 숱한 사연을 남기고 떠나고 있다. 봄의 중심이 4월에서 5월로 이동하는 순간이다. 옛날 어르신들이 먼 하늘 쳐다보며 `참, 세월 빠르네!` 하던 독백이 새삼스런 순간이다. 봄꽃들도 한잎 두잎 떨어지더니 철쭉과 영산홍이 무리지어 핀다. 뒤돌아보니 보낸 4월이 저만치에서 돌아보고 있다. 때가 되면 가야하는 것을 어찌하랴. 그냥 손을 들어 안녕을 고해야 한다. 마음에도 끝자락이 있다. 공부도 포기하고, 출세도 포기하고, 사랑도 포기하는 것이다. 희망도 삶도 내려놓기로 작심하는 순간이 생의 끝자락이다.
되돌아보면 지난날을 모두 아쉬움이다. 후회와 한탄이 가득한 시간이었을지라도 다가오는 5월은 새로운 소망이다. 더 이상은 자책의 시간 속에 스스로를 가두지 마라. 가두면 가둘수록 두려움만 남는다. 그나마 다행인 것은 4월의 끝자락에서 신록의 계절 5월이 손을 내밀고 있다. 아픔 없이 살아온 삶은 없다. 흐르는 시간 앞에 무디어지지 않는 아픔도 없다. 세상을 다 잃은 듯한 슬픔마저도 그리울 때가 온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재소개

더보기

연재이미지
정성수 시인

94년 서울신문에 시 ‘작별’을 발표하고 문단에 나옴.
한국교육신문. 전북도민일보. 창조문학신문 신춘문예 당선.
전북일보 ‘이주일의 동시’ 감상평 연재
교육신보 ‘시가 있는 교단’ 시배달 연재
전주일보 ‘정성수가 보내는 한편의 시’ 감상평 연재



「시집」
울어보지 않은 사람은 사랑을 모른다.
산다는 것은 장난이 아니다.
가끔은 나도 함께 흔들리면서.
정성수의 흰소리.
나무는 하루아침에 자라지 않는다.
누구라도 밥값을 해야 한다.
향기 없는 꽃이 어디 있으랴.
늙은 새들의 거처.
창.
사랑 愛.
그 사람.
아담의 이빨자국.
보름전에 그대에게 있었던 일은 묻지 않겠다.
보름후에 있을 일은 그대에게 말하지 않겠다.
열아홉 그 꽃다운 나이에 알았더라면 좋았을 시들
. 산사에서 들려오는 풍경소리.
아무에게나 외롭다는 말을 함부로 하지 말라.


「동시집」
학교종.
아이들이 만든 꽃다발.
새가 되고 싶은 병아리들.
햇밤과 도토리.
할아버지의 발톱.
표정.


「시곡집」
인연.
시 같은 인생, 음악 같은 세상.
연가.
우리들의 가곡.
건반 위의 열 손가락


「동시곡집」
아이들아, 너희가 희망이다.
동요가 꿈꾸는 세상.
참새들이 짹짹짹.
어린이 도레미파솔라시도..
오선지 위의 트리오.
노래하는 병아리들.
표정1-아이들의 얼굴.
표정2-어른들의 얼굴.


「산문집」

말걸기.
강이 그리운 붕어빵.
또 다시 말걸기.


「실용서」

가보자, 정성수의 글짓기교실로.
현장교육연구논문, 간단히 끝내주기.
초등논술, 너~ 딱걸렸어.
글짓기, 논술의 바탕.
초등논술 ,앞서가기 6년.
생각나래 독서, 토론, 논술 4?5?6년.


「수상」
제2회대한민국교육문화대상.
제3회전북교육대상.
제5회농촌문학상.
제6회한하운문학상.
제6회불교아동문학신인상.
제11회공무원문예대전동시부문최우수 국무총리상 및 수필부문우수 행정안전부장관상.
제13회공무원문예대전시부문최우수 국무총리상.
제15회교원문학상.
제18회세종문화상.
제24회한국교육자대상.
제25회전북아동문학상.
08전라북도문예진흥금수혜.
09한국독서논술교육대상.
09대한민국베스트작가상.
09대한민국100인선정 녹색지도자상.
09문예춘추현대시우수상.
09국토해양부제1차해양권발전 시부문최우수상.
09부평문학상.
대한민국황조근정훈장 그 외 교육부장관.
대통령상 수상 등 다수

□홈페이지 : www.jungss.com
□이-메일 : jung4710@hanmail.net
월드카니발 본격 수사 착수 / 황상동기자
북구 청원경찰 정년퇴임식 / 편집부
추석연휴 음식물 쓰레기 수거일 배출 / 정종식 기자
한국경제, 경제공황으로 치닫는가 / 이창형 논설위원 전 울산대 경제학과 교수
`우분트`에서 배우는 공동체 성공학 / 이기백 울산 드론 연합회 회장
경찰, 당구선수 김경률 자살로 잠정 결론 / 뉴시스
울산, 추석연휴 병. 의원 진료 대책 / 편집인
국민연금 안내면 어떻게 되나요? / 편집부
울산대공원, 추석연휴 프로그램 운영 / 서상옥 기자
울산시, 쌀 직불금 추석 전 21일 지급 / 정종식 기자